<포스리 경제·산업 전망> 하반기 국내 경제 성장률 3.7%

등록일2014-07-22

조회수1844

<포스리 경제·산업 전망> 하반기 국내 경제 성장률 3.7%
- 기업 투자 및 가계 소비 개선 미약 전망
- 원화 강세 기조 지속 가능성 속 연말 美 금리 인상 논의
 
하반기 국내 경제 성장률은 3.7%로 성장세 정체가 예상되며 기업 투자 및 가계 소비의 개선도 미약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포스리가 밝혔다.

최근 포스리가 발표한 ‘2014년 하반기 경제․산업 전망’ 보고서에 따르면 하반기 국내 경제는 수출이 점차 살아나고 IT 경기의 확장 국면이 지속되면서 전년 동기비 3.7% 성장할 것으로 전망됐다.
 
이에 따라 연간으로도 연간 3.7%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전기·전자 등 일부 산업을 제외한 대부분 제조업의 경기부진이 지속되고 설비투자도 본격적인 회복이 어려울것으로 전망됐다.

건설투자도 SOC 예산의 상반기 조기집행 등으로 하반기 부진이 예상되며 소비의 경우 가계 부채 부담이 지속되는 가운데 세월호 사태에 따른 소비심리 위축으로 성장세가 GDP 증가율을 하회할 것으로 예상했다.

원화는 경상수지 흑자 등으로 강세 기조가 지속되나, 연말 미국의 금리 인상 논의가 본격화될 경우 환율 변동성이 확대될 우려가 높다고 내다봤다.

美 고용시장 개선이 지속되는 점을 감안할 때 테이퍼링이 종료되는 10월 이후 조기 금리 인상 가능성이 부각될 것으로 예상했다.
 
출처:스틸데일리/유재혁 기자
go top